티스토리 뷰




대숲에서 '임금님 귀는 당나귀 귀!!!' 라고 외쳤다는 그 사람의 심정을 느끼고 있다?
답답한 일상을 던져버리고 그냥 떠나버리자.

실컷 질러버리고 오는거다.
담양의 대나무 숲으로-Go!

 
     담양 가는 방법!

    고속버스이용(서울->담양)  / 첫차 10시, 막차 16시 / 소요시간 3시간 45분 / 요금 13,700원

    담양터미널 도착해서 담양관내버스로 갈아탄후 원율리 마을이 지나면 바로 담양 리조트.
    승용차 이용시에는 경부고속도로 타고 약 4시간 소요.




{ 메타쉐콰이어길 }

담양읍에서 담양온천 방면 순창가는 24번 국도로 가다보면

전국에서 가장 아름다운 숲길로 선정이 된 메타쉐콰이어 가로수길을 만날수 있다.


담양군청에서 금성면 원율리에 이르는 8km의 메타쉐콰이어 가로수길
담양리조트 가는 길에 있으니
시원한 이 길을 드라이브하며 담양리조트로 가보자!

내려서 사진도 찍으면 더욱 좋겠지?





{ 담양리조트 }

http://www.damyangresort.com


여름에는 야외수영장을 개장해서 더욱 좋은 담양리조트.
노천온천탕도 있으니 겨울에도 물론 좋다.

약간은 이국적인 느낌도 나도록 센스있게 꾸며놓아서 기분상승 up up!!
밤에는 조명덕에 색다른 맛이 있다.
숙박을 해도 좋지만 살짝 비싸니 ㅠ_ㅠ
온천이나 수영장만 이용해도 좋은~담양리조트!

     요금 

    온천 6,000원
    온천/수영장 9,000원
    온천/찜질방 8,000원

     
이용시간

    온천 07:00~21:00 수영장 09:00~18:00
    수영장은 여름에만 개장.
   2006년 야외수영장 개장일 6/3~9/3


 



담양리조트에서 더위를 씻어버리고 이제 대나무숲으로 가보자.

담양에서 대숲을 만날 수 있는 세 곳. 대나무골 테마공원, 소쇄원, 죽녹원을 소개해 보겠다.

어딜 가느냐는 선택!^0^

사실 어딜가나 비슷하게 마냥 좋기에 가고 싶은 곳을 가도록 하자~





{ 대나무골 테마공원 }

http://www.bamboopark.co.kr/
 시간 : 09:00~19:00
 입장료 : 2,000원

 가는방법
담양터미널->대나무골테마공원
08:00, 11:00, 13:30, 16:40
대나무골테마공원->담양터미널
08:20, 11:20, 13:50, 17:00


흑수선, 청풍명월, 화산고, 청연, 다모, 여름향기 촬영지이기도 한 대나무골 테마공원은
사진작가 신복진씨가 1995년 개관했으며 우리나라에서 처음으로 대나무 숲길을 만들고
'죽림욕'이라는 테마체험 관광코스를 조성한 곳이다.

(사진 : 드라마'여름향기'와 영화'청연'의 촬영지였던 대나무골테마공원)





{ 죽녹원 }

 시간 : 09:00~19:00 (연중무휴)
 입장료 : 어른 1,000원

2003년 5월 개관한 죽녹원은 5만평의 대지위에 죽림욕 산책로 여덟개와 생태전시관, 정자, 쉼터로 이루어져있다.




죽녹원8길은
운수대통길,샛길,사랑이변치않는길,죽마고우길,추억의샛길,성인산오름길,
철학자의길,선비의길 로 이름 지어져 있으며
각각 짧게는 3분에서 길게는 15분정도 소요되는 산책로이다.

특히 운수대통길은 영화 "알포인트" 촬영지로
쉼터가 마련되어 있어 시원한 그늘아래 땀식히기에 적격이다.




사랑이 변치않는 길은 이름에서 느껴지듯. 아름다운 경관을 볼 수 있는 곳.
대나무와 폭포가 함께 만들어내는 음이온을 마구마구 흡수해주자구!
물과 나무가 만나면 음이온이 보통 숲 보다 10배나 더 많이 나온다고 한다.



영화,드라마속의 주인공이 그랬던 것처럼
우리도 멋들어진 사진 한번 찍어보자!!!



{ 소쇄원 }

http://www.soswaewon.org

소쇄원은 조선중종때의 선비 소쇄공 양산보 소유의 정원으로
현재 남아있는 건물로는 대봉대,광풍각,제월당이 있다.
이 잘 보존되어 있는 건축물과 자연이 조화를 잘 이룬 곳. 소쇄원~
1400여평에 달하는 공간에 볼거리가 많다^-^

(사진 : 소쇄원,소쇄십장,소쇄원입구)











여기서 잠깐!
죽림욕이 좋은 이유?
1. 혈액을 맑게 해주는 음이온이 많이 발생한다.
2. 편안한 상태가 되면 뇌파의 활동이 원활해지는 알파 상태로 만들어준다.
3. 산소 발생량이 높아서 밖의 온도보다 4~7도 정도 낮은 대숲! 너무 시원하다.


이렇게나 좋은 대나무 숲.

게다가 대나무는 사시사철 푸르니 계절마다 각기 다른 멋이 있다.
봄에는 새로이 솟아나는 죽순의 신비함을 느낄 수 있고
여름에는 시원한 그늘아래 더위를 피할 수 있고
가을에는 선선한 바람 맞으며 대숲과 낙엽의 조화를 맛 볼 수 있고
겨울에는 하얀 설원 속의 푸르름을 만끽할 수 있다.

365일 매일매일 사랑스러운 대나무 숲으로.

지금 가는거다.

Are You Ready?!







{ 한상근대나무통밥 }



대나무숲 보러 담양까지 왔으니 이 지역의 별미를 맛보는 것을 빼놓을 순 없겠지!

TV에도 나온적 있는 한상근 대나무 통밥집을 찾았다.

식당 주위가 대나무 숲이라 괜시리 더 좋은 기분.


    대나무 속을 비워내고 그것을 그릇으로 활용해 나오는 죽통밥.
    가격은! 8천원.

    그릇은 집에 가져갈 수도 있어서
    기념품으로도 딱 좋다^^괜한 기념품 살 필요가 없네!

    모락모락 김이 나는 맛있는 대나무통밥을 먹으니
    밥만 먹어도 기분좋게 배가 부른다.


    붐빌때는
    미리 예약을 해두어야 죽통밥을 먹을 수 있으니 전화를 해둘 것!



담양.
서울에선 조금 멀기도 한 곳이지만-
근처에서 쉽게 볼 수 없는 방대한 대나무 숲을 보면.
긴 여정의 피로는 한방에 샤샥-

언제든지 푸른 대나무가 생활에 지친 당신을 상쾌하게 해 줄 것이다^0^



글,사진. 김혜영
주의: 이 글은 2006년 5월에 쓴 글이라 정보에 다소 차이가 있을 수 있습니다. 그럴리는 거의 없지만은..




댓글
Total
2,112,907
Today
14
Yesterday
68
«   2019/08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