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엠줄리

나의 기억 저장소

폴라로이드 16

폴라로이드, 알렉산드라 백패커스에서 룸메이트들과 함께

photo : 31dec2006, Alexandra Newzealand 체리로 유명한 알렉산드라에서 몇주간 동고동락한 룸메이트 친구들과 함께. 찰칵. 2006년의 마지막 날, 우리들은 각자 음식을 만들어 파티를 했었다. 일본에서 온 Aki, Fumiko 그리고 타이완에서 온 Wen. 2층 침대가 2개인 우리 방이었다. 이 사진과 함께 cherry's angel 이라고 써서 방문에 써붙였던 기억. 이후 알렉산드라를 떠나 각자의 길을 가고 나서도 우리는 몇번이나 재회를 했는지 모른다. 우리의 길고 긴 인연의 끈은 어디까지일까 :) 이제 일주일 쯤 후면 나는 또 Wen과 감격스런 상봉을 하겠지! 타이완으로의 여행이 기대되는 일요일 오후~

[폴라로이드] 오클랜드 하버에서

(* 2007년 11월 18일의 일기) 언제였는지 정확히 기억나지는 않지만, 아마 작년 이맘 때였을거야. 뉴질랜드는 이맘 때부터 날씨가 완저-언 환상적이지. 봄 그리고 여름.. 프리타임 땐 하버가 한눈에 바라보이는 이 곳에서, 따듯한 햇살을 받으며 책을 읽는 것이 낙이었어. 우리집이 바로 하버 앞이었거든!!!!!!!!!!!!!!! 저 사진 속 날엔 룸메이트 Wendy와 함께 공부거리를 들고 나가서 책도 보고 사진도 찍고.. 참 즐거웠던 하루였지 :) 그러고 놀고 있는데, Ardy가 점심 먹자고 불러서, 다 함께 맛있는 것을 먹었지. 히 그는 때로 마치 아빠같다며, 둘이서 머릴 맞대고 킥킥댔던 그 날.. :)

필름/폴라로이드 2011.03.20 (4)

mp300, 폴라로이드로 출력해주는 포토프린터+_+ 사용기

이번에 일본에 다녀오면서 득템한 mp300. 몇년간 살까말까 고심하다가...폴라로이드 2대를 처분해버리고 mp-300으로 갈아탔다. 에헤~ 도쿄 아키하바라의 요도바시카메라에서 구입했음. 14,096엔. 우리나라 돈으로 17만원이 좀 넘는다. 위 사진에서 동그라미 친 것이 mp300 원래 14,800엔인데 택스프리해서 5프로 추가할인되었다.+_+ 옛날엔 십만원정도였다는데...흑흑. 환율이 원망스럽지만 예전부터 갖고 싶었던 것이기에 그냥 구입.ㅠ 필름은 한국에서 사는게 더 싼 것 같아서 기계만 샀다. 낭군사마가 필름을 선물해주어서 바로 프린트해봤다.헤헤~ 땡큐~♡ 박스를 열면 등장하는 가벼운 mp-300 생각보다 무척 가벼웠다!! 폴라로이드카메라에 비하면 완전 깃털 수준? 이러고 ㅋㅋ 유럽여행 때...폴라로..

리뷰 2010.05.28 (6)

줄리 인 뉴질랜드

굳이 선택해야 한다면, 이때로 하고 싶다. 가장 돌아가고 싶은 순간. 이 날은, (나와는 다르게 매사에 똑부러지던) 나의 룸메이트 웬디의 생일이었다. 오클랜드 대학에서 회계학을 공부하던 스물 둘의 그녀는 어느새 스물 여섯이 되었고, 지난 겨울에는 결혼을 했다. (아, 진정 오클랜드 행 비행기표를 사고 싶었다. ㅠㅠ) 매일 밤 잠들기 전, 나란히 놓여진 침대에 나란히 누워 서로의 연애사를 읊어가며 킥킥대던 우리 모습이 엊그제 같기만 한데, 어느새 시간이 이렇게 지나버렸나 보다. 하지만 내 기억 속의 웬디는 언제나 스물 둘, 그녀의 기억 속에도 난 그렇겠지? 갑자기 궁금해진다. 난 그때보다 얼마만큼 변했을까. 오늘은 유난히 스물 둘의 웬디가 보고 싶다. how are you, dear [웬디가 어디선가 이 ..

사진 2010.04.21 (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