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사진

나무

아이엠줄리 2011.05.10 07:21












처음부터 그랬다.
뿌리깊은 나무를 송두리째 흔들어대는 바람이, 나는 속수무책으로 좋았다.

그래서 지금이 차라리 참 다행이라면.
믿을 수 있을까?







돌이켜 생각해봐도 그 때라서 참 다행이었다면.
일주일 전도 한달 전도 일년 전도 아닌...그 때 그 순간이라서..

그 무렵의 나무는 이미 흔들릴대로 흔들려 늘 같지 않았다.
바람이 불어 올 때마다 흔들리는 것 밖에는 할 수 없던 나무에게, 날개가 생긴 것이다.
타이밍이라는게 이런거겠지.

그 타이밍 앞에 나는 오늘도 참 많이 덜컹거린다.
하지만 지금의 이런 덜컹거림이 나쁘지는 않다.
언제 또 이럴 수 있겠어. 라고 생각하면..
한살이라도 어릴 때 더 많이 덜컹거리고 넘어지고 아프고 그래야하지 않겠어?
그만큼 더더더~ 성숙해질테니까.

(그리고 이 모든 시간도 소중한 글감이 될테니 말이죠)










'사진' 카테고리의 다른 글

[펜탁스k-r] 손을 잡는다는 것  (2) 2011.05.15
나의 첫 룸메이트 이야기.  (1) 2011.05.11
나무  (0) 2011.05.10
눈부신 고백  (0) 2011.05.06
[펜탁스k-r] 친구 웨딩촬영날, 우리 들러리 친구들  (4) 2011.05.06
[후지x100] 베프의 웨딩사진촬영날 :)  (0) 2011.05.06
댓글
댓글쓰기 폼
Total
2,116,556
Today
9
Yesterday
43
«   2019/10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