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리뷰

[영화] 키친 (The naked kitchen)

아이엠줄리 2009.02.17 23:50












키친


감독 : 홍지영
배우 : 신민아(안모래 역), 김태우(한상인 역), 주지훈(박두레 역)
등급 : 15세 관람가
장르 : 멜로, 애정, 로맨스, 드라마
시간 : 102분
개봉 : 2009년 2월 5일

http://blog.naver.com/love_kitchen





신민아와 주지훈의 뜨거운 노출신이 있다고 해서 은근히 기대했(?)으나 미지근했다. 아무래도 요즘 상황이 왠만치 뜨거워서는 명함도 못내밀게 된 상황이기 때문이 아닐까.

여하튼 적나라 함은 없었지만 묘한 두근거림과 설레임을 만들어낸 분위기였음에는 확실하다. 눈부신 햇살 아래 어지러움을 느끼는 '모래'에게 절로 감정이입이 되어졌다.







'모래' (신민아 분) 는 양산에 그림을 그리는 양산디자이너이다. 그녀는 '상인' (김태우 분) 과 부부 사이이고 '상인'의 레스토랑 개업을 돕기 위해 프랑스에서 날라온 '두레' (주지훈 분)와 묘한 사이가 되어버린다.

"이상한 맛이 났어"라며 삽시간에 이루어진 자신의 외도를 솔직히 남편에게 말하는 '모래'.

공교롭게도 전날 '아내가 결혼했다'를 봤는데 '키친'이 그와 흡사한 내용으로 흘러가서 자꾸 '아내가 결혼했다'가 오버랩되었다. 일처다부제라니. 흐흐. 생각만해도 좋긴 하다만 역시 그저 생각으로만 좋다. 역시 바람직하며 어지럽지 않은 것은 일처일부제이다.








제목이 키친이고 내용에 요리하는 것이 많이 나와서인지 감정을 표현해내는 대사에도 맛이 많이 등장하는 것 같다. 혹은 먹는다는 것으로.

언젠가 한번쯤 따라해보고 싶던 장면은 지하철에 있는 즉석 증명사진 촬영기에 들어가 사진 찍는 모습이었다. 신선한 발상. 결과물이 그들처럼 예쁠지는 자신없지만 말이다.^^








여하튼 '키친'은 두 사람을 동시에 마음에 담아본 사람은 이해 할 수 있는 스토리. 둘 다 좋은데 어떻게 하냐는 '모래'의 말은 일리가 있다. 그리고 그 마음이 낳은 결과에 대처하는 방법 또한 바람직했다. 가슴은 아팠겠지만.








'두레'는 늘 일회용카메라를 사용한다. 집착하지 않게 되어 좋다며 한번 쓰고 버리니깐..어딘가에 얽매이지 않아서 좋고 보이는 것이 아닌 머릿 속으로 기억할 수 있기 때문이라고-








아무튼 영화는 귀여우면서 섹시한 주지훈씨와 아름답고 모범적인 몸매를 자랑하는 신민아씨를 보는 것으로 좋았다. 하지만 뭔가 밍숭맹숭한 느낌으로 끝나서 영화가 막이 내리고 관중석에선 여러 소리를 들을 수 있었다. "뭐야~엥"

뭐 나름 괜찮았지만.
분위기가 너무 잔잔하고 예뻤다. 불륜이 전혀 불륜으로 보이지 않는 수채화처럼 여리여리한 느낌이랄까. 불륜녀를 그렇게 사랑스럽게 표현해 낼 수도 있구나 싶었다.








심수봉씨의 '사랑밖엔 난 몰라'를 불어로 바꿔 부르는 '두레'의 모습. 멋있었음 +_+ 그리고 하나 더! 개인적으로는 집을 인테리어 할 때 참고 하고 싶은 장면이 많이 나와서 좋았다. 후후 :)







댓글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emmaemma.tistory.com BlogIcon 엠마엠마 캐스팅이 좋아서 보고싶었던 영화인데,
    언제나 보게 될런지 모르겠네요ㅠ_ㅠ_ㅠ_ㅠ
    제가 예상했던 정도의 느낌인거 같기도 하고+_+_+
    2009.02.18 07:16 신고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hykim.tistory.com BlogIcon 아이엠줄리 신민아, 주지훈 정말 완소예요 ㅠ_ㅠ
    소장하고 싶은....ㅋㅋ 신민아 보면서 계속 아 부럽다 부럽다 연발~ㅋㅋㅋ
    2009.02.18 13:18 신고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lucell.tistory.com BlogIcon 루셀리언 두 남자를 사랑하는 영화 속 여자들은 왠지
    '그래도 용서될만한' 미모의 분들이에요 ㅋㅋ
    그러기라도 해야 용서해줄만하다 싶은 걸까요?>_<
    참 생기있고 귀여운 민아양이네요 +_+
    2009.02.18 15:15 신고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hykim.tistory.com BlogIcon 아이엠줄리 말씀에 전적으로 동의하는 바입니다...너무 부럽기만 할뿐이지요. 후후후...
    신민아양 너무 너무 러블리해서 하나도 안나빠보이지 않아요?^^
    마구 이해가는 캐릭터고 이해해주고 싶은 그런 마음이 불끈 불끈!솟아납니다.^^
    2009.02.19 15:37 신고
  • 프로필사진 지나가며.. 주말 저녁 혼자 아무 기대없이 본 영화인데..

    생각보다 예쁘고 설레임을 주는 영화였던거 같아요...ㅎㅎ

    영화를 혼자 봐서 더 감상적이된건가 싶었는데..

    영화 후기가 제가 느낀 느낌도 잘 표현해 주신거 같아서 .

    잘 모르지만 글 남기고 갑니다...^^;

    좋은 글 잘 봤습니다~
    2009.02.18 20:48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hykim.tistory.com BlogIcon 아이엠줄리 같은 느낌을 받으셨다니 기분 좋네요^^
    여자 감독님이라서 그런지 좀 더 섬세한 감정선을 그린 것 같아요~ 전체적인 분위기가 설레이는+_+
    혼자보면 더 집중할 수 있고 좋죠! 저도 종종 혼자 보러 간답니다~ 홀로 즐기는 여유란 천국 같아요^^
    댓글 감사합니다.^-^*
    2009.02.19 15:39 신고
  • 프로필사진 은아님 신민아 내꺼..ㅋㅋㅋㅋㅋㅋ 2009.03.16 18:28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hykim.tistory.com BlogIcon 아이엠줄리 완소! 2009.03.19 18:55 신고
댓글쓰기 폼
Total
2,117,512
Today
47
Yesterday
43
«   2019/1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