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바다를 바라보네요. 사랑하는 것 같습니다. 사랑할 수 밖에 없는 아름다운 바다였거든요 :)




December 2006 마운트망가누이










'사진'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하늘 아래, 둘  (2) 2009.01.18
고양이와 나, 셀프포트레이트  (20) 2008.12.10
바다를 사랑한 초콜릿 바디의 두 청년  (2) 2008.12.09
순수  (0) 2008.12.09
초록의 휴식  (0) 2008.12.09
해바라기는 지고 갈대는 춤춘다.  (0) 2008.12.04
댓글
댓글쓰기 폼
Total
2,116,467
Today
15
Yesterday
50
«   2019/10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