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마지막 날 밤 제주는 내게 
멋진 붉은 하늘을 선물해주었다.
애월해안도로를 따라 협재해수욕장으로 향했고,
그곳에서 마지막 석양을 바라보았다.

사람들의 소망이 그곳에 있었다.
나의 소망들도 거기에 조심스레 더해본다.
더도말고 늘 지금처럼만 같기를 바라며 :)




제주 협재해변, 2011
펜탁스 k-r
iamjulie photography




댓글
댓글쓰기 폼
Total
2,118,594
Today
8
Yesterday
69
«   2019/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