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내 맘대로 토핑을 골라 먹을 수 있는 카레~
이대 정문 바로 앞에 있는 '자연의 속삭임'에서 가능한 일이다.
물론 소스 맛도 고를 수 있다.

홍대점도 있다고 하던데~^^






카레를 주문하면 미니우동이 서비스된다. 든든한 한끼가 되는 것에 한 몫 :)






주문서가 테이블 위에 올려져 있어서 원하는 대로 체크하면 된다.
우선 카레를 먹고 싶으면 소스를 고른다. 3가지가 있는데  백세카레(7,000원), 바몬드카레(5,000원), 자바카레(5,000원)가 있다.

달콤한 맛이 난다는 바몬드 카레와 자바 카레 소스를 택했다.
그 다음은 토핑을 고를 순서. 물론 고르지 않아도 된다. 원하는대로~^^

치즈(2,000원) 치킨커틀렛(2,000원)을 각각 토핑으로 올렸다. 후후후
이 외에도 찹스테이크, 덕스테이크, 포크샤브샤브, 비프샤브샤브, 양송이, 훈제치킨, 왕새우, 카레고로케, 허브탕수육 등 다양한 토핑이 있다 +_+

제주 탐라 특산 메뉴로 흑돈떡갈비, 흑돈치즈돈까스, 흑돈소세지도 있음+__+







이화여자대학교 정문 바로 앞에 있어서 찾기도 쉽고 눈에 잘 띄는 곳이다. 창가에 앉으면 이렇게 바로 이대 정문이 보인다. 누가 누가 나오고 들어가는지 다 보인다.^^;;






주문한 카레가 나왔다.
치즈가 솔솔 올려진 자바카레~딱 본연의 카레 맛이라고 보면 될 것 같다.






그리고 치킨을 올린 바몬드 카레!! 자바카레보다 달달해서 맵기가 덜하다. 그렇다고 자바카레가 맵다는 건 아니지만~ 카레 특유의 향 맛이 더 달콤하다는 말.






소스에 담겨있는 야채들이 큼직큼직하게 있어서 참 먹음직스러워 보인다.
밥이나 소스가 부족하냐고 식사 시작과 중간에 물어봐주셔서 소스만 더 달라고 했다. 좋은 것 같다 ^0^
특히 식사량이 많으신 분들에게 좋을듯~






후식으로 녹차가 준비되는데 먹기전에 찍었어야 했는데 먹다 말고 찍었다^^;;;





바몬드카레 5,000원에 치킨토핑 2,000원해서 7,000원, 자바카레 5,000원에 치즈토핑 2,000원해서 7,000원 총 14,000원이 나왔다.^-^ 

카레 외에도 카레 우동(5,000원)과 샐러드 등이 메뉴에 있고 셋트 메뉴도 있다.

토핑을 골라서 선택할 수 있다는 점이 마음에 들었다. 그리고 추가로 더 주시는 것도 좋았고~ 맛있었다. 후후후



'자연의 속삭임' 이대점

전화. 02 364 8340
주소. 서울시 서대문구 대연동 56-1
위치. 이화여대 정문 바로 앞, 마주 보는 건물 2층에 있어요.
 
댓글
댓글쓰기 폼
Total
2,116,226
Today
5
Yesterday
59
«   2019/10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