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감일 징크스

Posted by 아이엠줄리 살아 있는 일상 : 2010.04.27 15:03













옛날부터 꼭 그랬다.

시험기간이 되면 옷장정리가 하고 싶어지고,
안 보던 드라마가 보고 싶어지고,
예전에 쓴 일기가 갑자기 궁금해지고,
결국엔 애기 때 사진 앨범까지 다 꺼내서 들춰보고 마는.





지금도 딱 그래.

몇 달전에 사뒀던 책이 너무 읽고 싶고, (심지어 오늘 책 일곱권이 새로 도착..헉..)
하지도 않는 운동이 너무나 하고 싶고,
먼지만 쌓이고 있는 유화 붓을 꺼내 마구 그려대고 싶고,
영화는 또 왜 이리 보고 싶은게 많은건지.


하지만 일 마감일이 얼마 남지 않았다는 점.ㅠ_______ㅠ
그래도 그말은 즉!!
곧 있으면 이 모든 것을 마음 껏 즐길 수 있다는 이야기니깐~
이히히. 신난다!!


5월이 빨리 왔으면 좋겠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0.04.27 21:37 신고 Favicon of http://raystyle.net BlogIcon Ray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화이팅! 입니다

아이엠줄리에게 코멘트를 남겨주세요 :)

 «이전 1 ··· 536 537 538 539 540 541 542 543 544 ··· 945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