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운명과 마주하고 앉아있어도
그게 운명인지 아닌지 모를 수 있다는 생각을 한다.
그 순간이 운명이었는지 아니었는지
시간이 아주 많이 지난 후에라도 알아차릴 수나 있다면,
다행일지도 모른다는, 그런 생각을 한다.
 
 
운명 일까,
운명이 아닐까.
우리는.

 





이 실낱같은 순간이 나는
몹시
뜨겁다.










photo: 2011 April / Diana F+ , red scale film / iamjulie photography








댓글
Total
2,086,381
Today
124
Yesterday
129
«   2018/1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