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홍대역에서 홍대 정문으로 올라가는 큰 길,
서교 푸르지오 상가 2층에 위치하고 있는 크지도 작지도 않은
디저트 카페, 르 쁘띠 푸!

LE PETIT FOUR

발음 하기가 조금 어렵다^^;








식사 후에 혹은 간식으로 달달한 무언가가 먹고 싶을 때!
상쾌하게 뭔가를 먹어주고 싶을 때~ 가면 좋을 것 같은 곳이다.

비교적 작은 사이즈의 앙증맞은 녀석들이 쇼윈도우처럼 전시된 채 내게 손짓하고 있었다+_+








작은 사이즈의 컵에 앙증맞게 담겨진 아이스크림들,
다양한 맛의 다양한 색으로~ 위에는 포인트로 여러가지가 얹어져 있었는데
특히 눈길이 갔던 것은 벌 모양이었다. 귀여웡~^^





















사이즈가 작은만큼 가격도 합리적이었다.

1,500원~2,500원의 가격+_+

가능하다면 맛별로 다 먹어보고도 싶어졌다.






바닐라 빈, 바나나, 초코, 코코넛, 레몬생강, 카페, 카라멜시나몬,
피스타치오, 딸기, 녹차, 망고, 빠바나, 산딸기 티라미슈 까지.








작은 컵 아이스크림 외에 다른 디저트 류도 있었는데
아래 사진의 것이 ㅋㅋ 참 특이하고 귀여웠다. ㅋㅋㅋ








무언가를 연상시키는 형태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덕분에 함박웃음을 지을 수 있었다 ㅋㅋㅋㅋㅋㅋㅋ
좀 지지한 생각이 떠오르긴 하지만은...뭐^^
그 위의 X파리로 귀여운 디저트로 승화되었다고 생각함..^^

마카롱과 파르페도 있었다.








커피와 각종 차 류도 있었다.
비교적 저렴한 가격~
2,000원~4,000원선이었다. (아래 메뉴가격 참고하세요^^)









르 쁘띠 푸 아이스크림은 100% all fruit로
인공색소와 인공향을 전혀 쓰지 않은 천연 젤라또, 소르베라고 한다.
프랑스 정통 레시피로 고급스러운 맛을 추구한다고-









포장서비스도 해주는 것 같았다. +_+ 이런 디저트 선물도 괜찮을 듯~
여튼 이날 먹어 본 것은 3가지 맛이었는데 다 맛있었다!!








먼저 녹차 맛~젤라또
입안을 싹 정화 시켜주는 느낌.
보통 먹는 녹차 아이스크림이랑 비슷했다. 원래 녹차아이스크림을 좋아해서 좋았음!









그리고 빠바나 맛과 레몬생강 맛.
개인적으로는 레몬생각 맛이 가장 상큼하면서 달콤하고 좋았다.
빠바나도 시원하고 맛있었음. 파인애플과 바나나가 섞인 열대과일 느낌의 맛~

레몬생강 맛은 생강 맛이 심하지 않고 레몬으로 상큼해서 좋았다.









가볍게 배불러도 먹을 수 있는 디저트 카페~~
좋아요 :)






디저트 카페 "르 쁘띠 푸"

마포구 서교동 486 서교푸르지오 상가 106호
02 322 2669

 



 

이 글은 니베아 웹진에 동시게재되었습니다.








댓글
Total
2,065,414
Today
45
Yesterday
252
«   2018/08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