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Lomography Korea

Fisheye Baby 110

 

 

 

 

 

 

 

 

 

 

로모 피쉬아이 베이비 110 으로 담은,

동해바다로 떠난 어느 여름 날의 흑/백/기/록

 

 

 

베이비가 생겼다. 정말 작다. 손바닥 안에 쏙- 들어 오는 사이즈!

어안렌즈인 피쉬아이2의 완벽한 미니어처다. 그래서 이름이 피쉬아이 베이비.

110 필름이 들어가서 뒤에 110이라는 숫자도 붙었다.

정말 베이비인 이 아이가 생기니, 어디론가 떠나고 싶어진다!!!

셔터를 누를 때마다 대체 어떤 모습으로 현상되어질지 궁금해진다.

잘 나올까? 노출오버로 흔들리거나 날라가진 않을까? 혹은 어두워서 아무것도 안나오진 않을까..

빨리 현상하고 싶은 마음은 점점 커져만 간다.

결과물은 첫롤치곤 생각보다 괜찮았다. 다행이다 :)

앞으로 재미있는 사진을 담아봐야겠다. 재미있는 생각이 뭉게뭉게 떠오른다!!!

 

 

 

 

 

 

 

 

 

 

 

 

 

 

 

 

 

 

 

 

 

 

 

 

 

 

 

 

 

 

 

 

 

 

 

 

 

 

 

 

 

 

 

 

 

 

 

 

 

 

 

 

 

 

 

 

 

 

 

 

 

 

 

 

 

 

 

 

 

 

 

 

 

 

 

 

 

 

 

 

 

 

 

 

 

 

 

 

 

 

summer 2012

ⓒ iamjulie.com

 

 

 

 

 

 

 

 

댓글
Total
2,073,172
Today
95
Yesterday
120
«   2018/09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